현재위치...
> 미분류 > 이어 “이 문제에

이어 “이 문제에

애플은 28일(현지시간) 공식 서한을 통해 “우리는 구형 배터리를 가진 아이폰의 성능 처리 방법과 그 과정을 전달한 방식에 대한 고객들의 피드백을 들었다. 여러분 가운데 일부가 애플에 실망감을 느끼고 있음을 알고 있다. 사과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문제에 대해 많은 오해가 있었다”며 “우리는 결코 의도적으로 애플 제품의 수명을 단축하거나 사용자 환경을 저하해 고객 업그레이드를 유도하지 않았으며, 앞으로도 절대로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의 목표는 항상 고객이 사랑하는 제품을 만들고 가능한 아이폰을 오래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한 부분이었다”고도 했다.

내 건강 지키미

유기영 기자
유기영 기자
수도권과 광진구를 중심으로 지역내 생산자 정보와 소비자 권익을 위한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